코미노 섬 : 몰타 블루 라군을 볼 수 있는 곳 – BELS 몰타

여름 할인!

몰타를 방문한다면, 몰타 블루 라군이 있는 작은 섬 코미노에는 꼭 들러야 합니다!

Spending a Day on the Tiny Island of Comino is a must.

코미노는 몰타와 고조 사이에 위치한 작은 낙원으로 알려진 블루 라군이 있는 섬입니다. 섬의 인구는 점차 줄어들어 지금은 섬의 수호자인 한 가족을 포함한 몇 가족을 제외하고는 거의 아무도 살지 않는 거의 무인도입니다. 이 섬은 몇 개의 건물과 단 하나의 흙길만 뺀 나머지 부분은 개발되지 않아 아름답다. 시간을 내 이 섬을 둘러 본다면 걸어서 섬 전체를 다 보는데 몇 시간 밖에 걸리지 않으며, 이 섬에 숨겨진 많은 것들이 있다는 것을 발견할 것입니다.

몰타의 Cirkewwa에서 페리를 타거나 몰타와 고조에 있는 조그마한 보트를 타고 코미노에 도착할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보트는 몰타 블루 라군으로 바로 데려다주며, 이곳에는 음식과 음료를 파는 작은 가게들이 있지만, 섬을 한 바퀴 돌 계획이라면 물을 챙겨가는 것이 좋다. 이 섬에는 작은 나무들이 있는 삼림 지대 외에는 그늘이 거의 없어 파라솔을 챙겨 가는 것이 좋습니다.

몰타 블루 라군

그 무엇도 가장 맑은 물의 눈부신 광경에 비할 수 없습니다. 몰타 블루 라군(Blue Lagoon)은 코미노 섬과 Kemmunet 섬 사이에 자리 잡고 있습니다. 이 섬은 지질학적 특징이 특이하며, 아름다운 환경을 만들어냅니다. 모래는 하얗고, 두껍고, 바닥으로 바로 가라앉아 물이 굉장히 맑고, 투명해 바닥이 다 보입니다. 수중 동굴에는 해양 생물과 바위들이 풍부하며, 여기서 하는 스노클링은 정말 아름다운 바닷속 풍경을 선사합니다.

몰타 블루 라군을 즐기기에 가장 좋은 시기는 첫번째 페리가 도착하기 전이나 마지막 여객선이 떠나기 전으로, 경외감을 자아내는 아름다움을 즐길 수 있으며, 이 때가 아니라면 해변이 선베드로 꽉 차 있고, 붐비는 바다와 시끄러운 사람들의 소리를 예상해야 합니다.

캠핑, 산타 마리아 베이(Santa Maria Bay)

청정 무인도를 경험하기 위해 코미노에서 하룻밤을 보내는 것을 고려해 볼 만합니다. 캠핑은 몰타 블루 라군에서 북쪽으로 걸어서 20분 거리에 있는 산타 마리자 베이를 추천하며, 그 사이에 위치한 세인트 니콜라스 베이(St Nicholas bay)는 여름철에만 운영하는 호텔이 있다.

산타 마리자 베이(Santa Marija Bay)은 몰타 블루 라군와 비교했을 때는 과소평가되지만, 베이는 매우 예쁘고, 물은 매력적입니다. 해변은 뜨거운 여름 태양으로부터 그들의 친절한 그늘을 제공하는 나무들이 있습니다. 캠핑장은 해변에서 몇 미터 떨어진 평지인 나무들 바로 뒤에 있습니다. 이 지역에는 샤워실과 화장실이 있습니다. 호텔의 방갈로의 서쪽에는 경찰서와 예배당(채플)가 있고, 동쪽으로는 웅장한 산타마리자 동굴로 이어지는 길이 있습니다.

전통적으로 토요일 저녁 예배당(채플)에서 예배를 드리며, 현지인들은 요트나 배를 타고 와 참석하기 때문에 종교적 의무를 다하면 일요일에는 해변에서 충분한 휴식을 즐길 수 있습니다. 코미노 경찰은 반바지를 입고 있으며, 이 섬에서 거의 할 일이 없습니다.

산타 마리자 베이에서 동쪽으로 이어지는 길은 작은 해변을 지나 험준한 지형으로 이어집니다. 해변 너머에 거대한 바위가 마치 거기에 속하지 않은 것처럼 땅 위에 널려 있습니다. 지질학자들은 그 암석들이 멀리서 물에 의해 운반되었고, 몇 년 전에 강력한 파도에 의해 그곳에 놓여졌다는 것이라고 했습니다. 이 바위들을 통과해 물가로 가면 산타 마리자 동굴로 들어가는 입구를 찾을 수 있습니다.

코미노 섬 탐험

바람과 물이 새겨져 있는 예술인 바위 장관을 감탄할 준비를 하세요. 큰 입구는 더 큰 동굴로 내려갈 수 있습니다. 더 나아간다면 또 다른 천연 수영장으로 연결됩니다. 이 수영장은 절벽의 양쪽에서 외부와 연결되어 있고, 이곳에서의 보트 다이빙은 인기가 있습니다. 여기에는 4개의 거대한 동굴 입구가 심해를 탐구하는 다이빙 애호가들에게 많은 즐거움을 줍니다. 동굴 안과 밖의 바다는 수영하기에 멋집니다.

다시 온 길을 따라 비포장 도로를 걸어 올라가면, 길의 갈림길에 다다를 것이다. 서쪽으로는 몰타 블루 라군으로 가는 길이며, 남쪽으로 방향을 틀어 길을 따라 갑니다. 길을 따라 가다 보면 마침내 역사적인 탑에 도착하기 전에 작은 군 묘지, 돼지 농장, 섬 주민의 작은 농장과 오래된 군 막사를 발견할 수 있습니다.

세인트 마리아 타워(St. Mary’s tower)

코미노 타워(Comino Tower)로 알려진 성 마리아 타워(Saint Mary’s Tower)는 1618년 그랜드 마스터(일종의 장군) Wignacourt에 의해 지어진 요새가 있는 높은 타워입니다. 운이 좋으면 깃발이 펄럭이고, Din L-Art Ħelwa 자원봉사자들이 운영하는 타워 내부에 무료로 들어갈 수 있습니다.

하지만 진짜 광경은 타워에서 바라본 풍경입니다. 높은 절벽의 가장자리에 자리잡은 타워는 하늘을 향해 뻗은 고조의 교회 첨탑이 크리스탈 라군과 몰타 블루 라군을 가르고 있고, 동굴, 아치형, 창문형의 바위를 볼 수 있습니다. 이곳은 코미노에서 가장 좋은 일몰 장소이지만 일몰을 즐기려면 코미노에서 숙박을 해야 합니다.

절벽 가장자리의 트레일을 따라 내려가면 높은 절벽과 동굴로 둘러싸인 깊고, 푸른 물이 반짝이는 둥근 만인 크리스탈 라군에서 반대편의 몰타 블루 라군으로 이어집니다. 이것으로 코미노 투어를 마치셨습니다!

코미노 섬에 대해 더 알고 싶나요? 이 영상을 시청해 보세요.

 

 

 

더 많은 몰타에서 할 일들을 알고 싶다면 여기서 확인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