몰타에서의 나의 모험 외국에서 영어 처음 배우기 – Veronica의 추천서 - BELS 몰타

여름 할인!

저의 외국에서 영어 처음 배우기 위했던 몰타 모험은 2019년이었습니다

그리고 나서 저는 2020년에도 이 경험을 또 하기 위해 BELS로 다시 돌아왔습니다.

안녕하세요. 제 이름은 Veronica Pillieri고 사르데냐라는 이탈리아 지역에서 온 소녀입니다. 2년 전, 저는 언어 때문에 직장에서 어려움을 겪었고, 모든 것을 그만두고, 겨울 동안 몰타로 여행을 떠나기로 결심했습니다.

이제 목표가 생겼어요! 인생의 3개월을 영어만 배우는데 바치고 싶어 몰타에 있는 12주 동안 수업을 듣고, 집에서 공부하고, 숙제도 하고, 학교에서 새로 만난 친구들과 스피킹 연습을 했습니다.

제가 사람들에게 몰타에서 시작할 새로운 모험에 대해 말했을 때, 모두가 제게 왜 몰타로 정했냐고 물었으며, “영국이나 미국 다른 곳에 가는게 낫지 않았어?”라고 말했습니다.

저는 명확하게 몰타로 가기로 정했습니다. 그 이유는 몰타가 섬인 아주 단순한 이유로 몰타를 선택했습니다. 정말 멋지고, 제 지역인 사르데냐와 같을 거라 생각했습니다.

몰타에서 이탈리아가 보이는데 식물, 기후, 바다 색은 제가 편안함을 느끼는 것 같고, 더욱이 제가 사랑하는 제 지역에서 아주 가까운 거리에 있습니다.

저는 제 친구이고, 그 학교를 다니고 있던 Laura가 추천한 BELS와 함께 영어를 배우기로 결정했습니다.

BELS 학교에 처음 입학했을 때 모든 것이 매우 안심되었고, 밝고 깨끗한 환경에 활기차고 친절한 직원들이 저를 반겼습니다.

첫 주는 힘들었지만, 모든 것을 포기하지 말라고 격려해준 선생님들 덕분에 영어 처음 배우기도 그 전보다는 훨씬 쉬워졌어요. 가르치는 스타일이 지금까지 겪었던 것들과는 다르고, 교사들의 출중한 능력으로 수업은 흥미로웠습니다. 시간이 흐르고, 저는 차근차근 언어를 배우고 있었지만 저는 아직 충분하지 않다고 느꼈어요.

그래서 저는 몰타에서의 모험을 계속하기로 결심했고, 2020년 초에 BELS로 다시 돌아와 3개월 동안 영어 실력을 더욱 향상시키기로 결심했습니다. 이번에는 중급 레벨에 배정 받았습니다.

이 몇 달 동안 저는 전 세계 사람들을 교류하고, 새로운 요리 및 특산품과 다른 문화를 알게 되었습니다. 이 모든 것은 환상적이었고, 이제 거의 코스의 마지막 기간이라 아쉽고, 이 모든 것이 그리울 것 같습니다.

저는 이런 기회가 저에게 주어져 매우 행운아라고 생각하며, 무엇보다도 모든 성인들과 아이들에게 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강력하게 추천합니다.

저는 이런 기회가 저에게 주어져 매우 행운아라고 생각하며, 무엇보다도 모든 성인들과 아이들에게 이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강력하게 추천합니다.